설인아, ‘싸이월드 감성’다운 발언 “배우는 손톱이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 사진=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배우 설인아가 “배우는 손톱이다”라는 발언을 하며 남다른 감성을 보여줬다.

4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 설인아는 이같은 주장을 펼쳤고, 그의 설명에 하하는 “혹시 아직 싸이월드 하냐”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설인아의 엉뚱한 매력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주짓수를 한다는 설인아는 양세찬을 대상으로 시범을 보여줬지만, 양세찬은 “이건 그냥 밀치기다”라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설인아는 이다희, 구하라, 그룹 구구단의 멤버 미나와 함께 ‘런닝맨’에 출연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