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코’, 300만 관객 돌파…역대 디즈니 애니 흥행 4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영화 '코코' 스틸컷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영화 ‘코코’ 스틸컷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애니메이션 영화 ‘코코’가 개봉 4주차에 누적 관객수 300만 명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코코’는 4일 누적 관객수 300만을 넘었다. 이에 ‘코코’는 ‘겨울왕국”인사이드 아웃”주토피아’에 이어 디즈니, 디즈니·픽사 애니 메이션을 통틀어 네 번째로 높은 흥행을 기록한 작품이 됐다. 개봉 25일째의 기록이다.

‘코코’는 2016년에 개봉한 ‘주토피아’ 보다 300만 돌파 시점이 14일 더 빠르다. ‘주토피아’는 개봉 39일 째에 300만을 돌파했다.

‘코코’는 뮤지션을 꿈꾸는 소년 미구엘이 우연히 죽은 자들의 세상으로 들어가면서 벌어지는 황홀하고 기묘한 모험을 그린다.

‘코코’는 현재 극장가에서 상영 중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