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아, “최고 수식어, 고르기 어렵다…’아시아의 별’이 익숙”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보아가 SBS ‘인기가요’에서 “가장 좋은 수식어를 고르기 어렵다”고 말했다.

보아는 4일 방송된 ‘인기가요’에서 MC들이 자신에게 붙여지는 여러 수식어 중 어떤 것이 가장 마음에 드는지 묻자 “아무래도 ‘아시아의 별’이라는 얘기를 가장 오랫동안 들어서 정감있고 익숙한데, 너무 많아서 고르기 어렵다”고 했다.

MC 도영은 보아가 등장하자 “떨립니다. 존경합니다”라며 90도로 인사해 자신의 마음을 표현했다.

보아는 이어 자신의 곡 ‘내가 돌아’에 대해 “직설적인 가사에 경쾌한 멜로디를 더한 어반 알앤비 힙합 곡”이라고 소개했다.

그러자 도영은 “또 어떤 수식어를 얻을지 기대된다”고 말했다.

보아는 지난 1월 31일 ‘내가 돌아’를 발표한 후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이날  ‘인기가요’에서도 ‘내가 돌아’를 선보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