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수지, “무대 그리웠다…요즘 내 노래 들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SBS ‘인기가요’에서 가수 수지가 “무대가 그리웠다”고 밝혔다.

3년 만에 음악 방송에 출연하고 있는 수지는 4일 방송된 ‘인기가요’에서 “너무 설렌다”며 벅찬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수지는  자신의 새 앨범 타이틀곡인 ‘HOLIDAY(홀리데이)’에 대해 “달콤한 휴식을 사랑스러운 가사로 표현한 곡”이라고 설명했다.

‘인기가요’의 MC들이 ‘홀리데이’를 어떻게 보내고 있는지 묻자 “먹고 싶은 거 많이 먹고, 자고 싶을 때 자고, 요즘은 제 노래 ‘홀리데이’를 들으면서 지낸다”고 말했다.

수지는 ‘홀리데이’와 자신이 작사한 곡 ‘SObeR’을 함께 선보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