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수, 블랙핑크 컴백 위해 ‘인가’ MC 졸업…”언제나 함께 가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블랙핑크 지수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블랙핑크 지수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의 멤버 지수가 1년 동안 맡았던 SBS ‘인기가요’ MC 자리를 떠나며 “함께 응원해주고 지켜봐 줘 감사하다”고 밝혔다.

지수는 4일 ‘인기가요’가 끝난 직후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의 보도료자료를 통해 소감을 전했다.

지수는 “앞으로도 블랙핑크로서 좋은 모습 많이 보여드릴 테니까 언제나 함께 가요. 얼른 또 봐요”라며 “사랑합니다”라고 덧붙였다.

지수는 지난해 2월 5일을 시작으로 그룹 갓세븐의 멤버 진영, 그룹 NCT의 멤버 도영과 함께 상큼하고 발랄하게 MC로 활약했다.

‘시츄’라는 별명을 갖고 있던 지수는 MC로 활약하면서 ‘엠씨츄’라는 새 별칭도 얻게 됐다.

지수는 블랙핑크의 새 앨범 발매를 위해 ‘인기가요’의 MC에서 물러나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는 SNS를 통해 “미니 앨범을 녹음 중”이라고 직접 전하며 팬들의 기대를 요청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