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보 마이 라이프’ 정유미, “시원섭섭하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정유미 / 사진제공=스타캠프202

정유미 / 사진제공=스타캠프202

SBS ‘브라보 마이 라이프’ 종영과 함께 배우 정유미가 “시원섭섭하다”고 밝혔다.

정유미는 “그 동안 ‘브라보’를 사랑해 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 다른 작품 속에서 멋진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4일 말했다.

이어 “곧 다가올 설 명절, 가족과 함께 행복한 명절 연휴 되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극중 정유미는 털털하고 사랑스러운 드라마 감독 하도나 역을 맡아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 범우(현우)와 풋풋한 로맨스를 그려냈다.

정유미는 MBC 라디오 ‘정유미의 FM데이트’로 팬들과의 만남을 지속하며 차분히 차기작을 검토 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