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티’ 김남주, 과거 고준 매몰차게 버렸다..”지켜볼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미스티'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미스티’ 방송화면 캡처

“얼마나 잘 사는지 지켜볼게. 그러니까 꼭 잘 살아.”

고준이 3일 오후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미스티'(극본 제인, 연출 모완일)에서 이같이 말했다. 자신을 매몰차게 내치는 김남주를 향해서다.

고혜란(김남주)은 공항에서 케빈 리(고준)를 만났다. 케빈이 이재영이란 사실을 알고 당황했다. 이후 과거 회상 장면에선 혜란이 재영을 버리는 모습이 담겼다.

비가 내리는 날, 재영은 혜란을 기다렸다. 혜란은 그에게 “날 잊어달라”고 말했다. 재영은 쌀쌀맞게 자신을 밀어내는 혜란에게 “얼마나 잘 사는지 지켜보겠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