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호 없는 세호 집에서 ‘쿡방'”…양세형, 백종원 제자의 요리 실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양세형이 요리연구가 백종원에게 배운 요리 실력을 제대로 뽐냈다. 3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다.

양세형은 하하, 박명수와 ‘하우스 인 앤 아웃’ 특집에서 실내 팀으로 묶였다. 이들은 “조세호가 없는 조세호 집에 방문했다”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특히 양세형은 “불맛이 나는 짬뽕을 만들겠다”며 라면을 활용해 식사를 준비했다. 과거 백종원이 진행하는 요리 프로그램에 출연한 그는 능숙하게 짬뽕을 만들었다.

완성된 짬뽕을 먹은 박명수는 “파는 것 같다. 정말 맛있다”고 감탄했다. 하하 역시 “덕분에 잘 먹었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이후 박명수는 팬케이크를 구워 보답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