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생에 웬수들’ 구원, 최윤영에 “왜 자꾸 봐요 떨리게?”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전생에 웬수들' 방송화면

사진=MBC ‘전생에 웬수들’ 방송화면

MBC ‘전생에 웬수들’의 구원과 최윤영이 달달한 데이트를 즐겼다.

2일 방송된 ‘전생에 웬수들’에서는 민지석(구원)이 최고야(최윤영)에게 자신의 마음을 드러냈다.

민지석은 최고야와 저녁을 먹으며 “왜 자꾸 봐요 떨리게?”라고 말했다. 이에 최고야는 “제가 언제 쳐다봤다고 그래요”라고 답했다.

이어 민지석은 최고야에게 고기를 집어주며 “젓가락질 일부러 못 하는 거 아니에요? 먹여주고 싶게”라고 말하며 사랑스러운 눈빛으로 쳐다봤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