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믹스나인 이루빈 “이병곤, 연습할 때 아이콘의 비아이 선배님 같았다”

[텐아시아=김해인 기자]
네이버 브이 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

네이버 브이 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

JTBC ‘믹스나인’의 이루빈이 함께 출연한 이병곤과 연습했던 일화를 털어놓았다. 그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에 나왔던 비아이 선배님 같았다”라며 병곤의 모습을 떠올렸다.

이루빈은 ‘믹스나인’ 멤버들과 2일 오후 네이버 브이 라이브 생방송을 통해 첫 인상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멤버들은 병곤에 대해 “형인 줄 알았다”, “인상이 세 보였다”라며 첫인상이 강렬했던 멤버로 그를 꼽았다.

루빈 역시 “병곤의 첫인상이 무서웠다”라며 이야기를 시작했다. 그는 “병곤과 처음으로 같은 팀이 된 게 동방신기의 ‘허그’를 준비할 때였다. 병곤이가 안무를 짰는데 우리 보고 ‘형들 (안무) 한 번 해 봐요’라고 하더라”라고 폭로했다.

이어 “서바이벌 프로그램에 출연했던 아이콘의 비아이 선배님처럼 행동했다”라며 “덕분에 안 쉬고 15번을 연습했다”라고 밝혔다. 당황한 병곤은 “이건 허언이다”라며 손사래를 쳤다. 루빈은 “병곤이가 무서운 친구라고 생각했다. 지금도 여전히 무섭다”라고 농담해 웃음을 안겼다.

김해인 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