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뱅’ 구구단, ‘더 부츠’로 성숙+섹시까지 소화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구구단 / KBS2 '뮤직뱅크' 방송 캡처

구구단 / KBS2 ‘뮤직뱅크’ 

걸그룹 구구단이 ‘더 부츠’로 반전 매력을 보여줬다.

구구단은 2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 ‘더 부츠’의 컴백 무대를 선보였다.

특히 그동안 보여왔던 발랄한 이미지에서 벗어나 성숙한 매력을 드러냈다. ‘장화 신은 고양이’라는 콘셉트와 어울리는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라 세련된 안무를 소화했다.

구구단이 출연한 ‘뮤직뱅크’에는 보아, fromis_9, JBJ, N.Flying, NRG, TRCNG, VAV, 골든 차일드, NICK&SAMMY, 더 이스트라이트, 레드벨벳, 모모랜드, 미교, 수지, 오마이걸, 정세운, 청하, 케이시 등이 함께 출연해 무대를 꾸몄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