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도깨비’ 김지원 “‘태양의 후예’ 캐스팅 후 펑펑 울어” 무슨 사연?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JTBC '밤도깨비'에 출연한 배우 김지원/제공=JTBC

JTBC ‘밤도깨비’에 출연한 배우 김지원/제공=JTBC

배우 김지원이 JTBC ‘밤도깨비’에 출연해 KBS2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 캐스팅된 후 눈물을 흘린 사연을 공개한다.

김지원은 오는 4일 방송되는 ‘밤도깨비’의 서울 특집 2탄에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김지원과 함께 밤을 새우게 된 ‘밤도깨비’ 멤버들은 “게스트에 대해 자세히 알기 위해 공식 프로필 외의 촬영과 관련된 이야기를 듣고 싶다”라며 문제를 내줄 것을 제안했다.

김지원은 자신이 출연했던 ‘태양의 후예’의 캐스팅에 얽힌 사연을 문제로 출제했다. 그는 “내가 ‘태양의 후예’ 캐스팅이 되고 엄청 많이 울었다. 그 이유가 무엇일 것 같냐”라고 물었다. 이에 정형돈은 “송송커플’ 결혼식에 초대를 못 받아서 울었냐”라고 되물었다. 이 외에도 수많은 오답을 내며 웃음을 자아냈다고 한다.

김지원이 털어놓은 ‘태양의 후예’ 캐스팅 뒷이야기는 오는 4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되는 ‘밤도깨비’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