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믹스나인’ 최종 TOP9, 오늘(2일) 첫 V라이브…꽃길 시작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JTBC ‘믹스나인’에서 최종 선발된 TOP9이 첫 V라이브로 팬들을 만난다.

2일 오후 6시 ‘믹스나인’ V라이브 채널을 통해 최종 데뷔 멤버로 선발된 소년들의 완전체를 확인할 수 있다.

YG엔터테인먼트의 프로듀싱을 받아 보이그룹으로 활동할 우승팀 멤버는 우진영(해피페이스), 김효진(WM), 이루빈(라이브웍스컴퍼니), 김병관(비트인터렉티브), 최현석(YG). 송한겸(스타로), 김민석(WM), 이동훈(비트인터렉티브), 이병곤(YG)이다. 이날 V라이브를 통해 9명의 소년들은 ‘믹스나인’ 데뷔조로 선발된 소감과 응원해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믹스나인’은 양현석 YG 대표프로듀서가 전국의 기획사를 직접 찾아가 새로운 스타를 발굴하는 리얼리티 컴피티션 프로그램. 국내 최초 소년, 소녀의 성(性)대결 구도로 경연마다 치열한 실력대결을 펼쳤다. 데뷔 기회를 얻은 9명의 소년들은 올해 데뷔를 앞두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