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정, 3일 프로농구 창원LG 홈경기 애국가 제창·시투 나선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화정 / 사진제공=E&P 컴퍼니

화정 / 사진제공=아이컨텍컴퍼니 

가수 화정이 프로농구 경기의 애국가 가창자와 시투자로 팬들을 만난다.

화정(추화정)은 오는 3일 오후 경남 창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2017-2018 정관장 KBL 프로농구 창원 LG 세이커스와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의 경기에서 애국가 제창 후 시투자로 나선다.

이날 화정은 애국가 제창과 시투를 진행하며 경기의 시작을 책임질 예정이다. 앞서 화정은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 시즌2’에서 실력자 ‘8등신 이선희’로 등장, 뛰어난 가창력으로 감동을 선사했던 만큼 그의 목소리로 울려 퍼질 애국가에 많은 관심이 모이고 있다.

화정은 “평소 창원 LG 세이커스 팬이었는데 이렇게 좋은 기회를 갖게 돼서 영광이다”며 “현장의 뜨거운 기운을 받아 새 앨범 준비에도 최선을 다하겠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날 화정은 애국가 제창과 시투에 이어 경기 하프타임에 창원 LG 세이커스 승리 기원 축하 공연을 펼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화정은 올해 상반기 컴백을 앞두고 있으며, 새 앨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