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2018 이어북 두 번째 버전 공개…멤버 18인 새 비주얼 ‘눈길’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NCT 재현(윗줄 왼쪽부터),윈윈,텐, 재민,태용,유타, 제노,마크,쿤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 재현(윗줄 왼쪽부터),윈윈,텐, 재민,태용,유타, 제노,마크,쿤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멤버들의 새로운 비주얼이 공개됐다.

NCT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2일 유튜브 및 네이버TV SM타운 채널 등을 통해 NCT 멤버 18인의 새로운 변신을 담은 ‘NCT 2018 이어북(Yearbook)’ 두 번째 버전을 공개했다.

‘NCT 2018 Yearbook’은 태용, 태일, 재현, 윈윈, 유타, 도영, 쟈니, 마크, 해찬, 제노, 재민, 지성, 런쥔, 천러, 텐, 정우, 루카스, 쿤 등 2018년 NCT의 다양한 팀으로 활약할 멤버 18명을 소개하는 콘텐츠로, 지난달 31일 순수한 매력이 돋보이는 첫 번째 영상을 공개한 데 이어 멤버들의 세련된 비주얼과 이름을 강조한 감각적인 영상을 선보여 시선을 사로잡았다.

NCT 지성(윗줄 왼쪽부터)·천러·해찬·정우·루카스·런쥔·태일·도영·쟈니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 지성(윗줄 왼쪽부터)·천러·해찬·정우·루카스·런쥔·태일·도영·쟈니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는 개방성과 확장성을 주요 포인트로 멤버 영입이 자유롭고, 멤버 수의 제한이 없는 신개념그룹이다. SM엔터테인먼트는 NCT의 특징과 변화를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매년 멤버들을 소개하는 ‘이어북’을 선보일 예정이다.

NCT는 현재 컴백 준비에 한창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