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로맨스’ 윤두준, 우월한 한복자태로 ‘여심 자극’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윤두준/사진제공=얼반웍스, 플러시스 미디어

윤두준/사진제공=얼반웍스, 플러시스 미디어

KBS2 ‘라디오 로맨스’의 윤두준이 우월한 한복 자태로 여심을 사로잡았다.

‘라디오 로맨스 (연출 문준하·황승기, 극본 전유리)’에서 대본 없이는 아무것도 못 하는 폭탄급 톱스타 지수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는 윤두준의 촬영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 윤두준은 지금까지 보여줬던 도회적인 분위기와는 다르다. 갓을 쓰고 도포를 갖춰 입고 한 손에 칼자루를 쥐고 있는 윤두준은 근엄한 표정과 비장한 눈빛으로 압도적인 카리스마를 뽐내며 단번에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그의 우월한 한복 자태는 설렘을 나아낸다.

윤두준이 분한 지수호는 대본 없이는 아무것도 하지 못하는 톱스타. 뛰어난 연기력과 깨끗한 사생활로 국민적 인기를 얻고 있지만, 실상은 일상마저 세밀하게 짜인 인물.

지난 29일 처음 방송 된 ‘라디오 로맨스’에서 윤두준은 첫 등장과 함께 강렬한 존재감을 과시했다. 또한, 화려한 삶과 달리 내면의 깊은 상처와 비밀을 지닌 지수호의 복잡한 심경을 섬세하게 표현하는 등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연기력을 선보이고 있다.

‘라디오 로맨스’는 매주 월, 화 오후 10시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