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전소민, 카메라 울렁증 고백 “남들의 시선 즐기는 편 아니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tvN '인생술집' 방송화면

사진=tvN ‘인생술집’ 방송화면

배우 전소민이 “카메라 울렁증이 있다”고 털어놨다.

1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는 전소민과 고경표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전소민은 “아직까지도 감정 연기를 할 때 너무 힘들다”라며 “사실 카메라 울렁증이 있다. 남들의 시선을 즐기는 편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전소민은 “혼자서 연습할 때는 연기가 잘 되는데 카메라 돌아가는 소리가 들린다고 착각할 정도였다”라며 “그런데 예능을 하면서 조금 극복했다”라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