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이태성·정소영, “천호진, 대상 수상 후에도 변함없는 태도”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BS2 '해피투게더' 방송 캡처

KBS2 ‘해피투게더’ 방송 캡처

배우 이태성과 정소영이 KBS2 ‘해피투게더’에서 2017년 KBS 연기대상을 수상한 배우 천호진의 겸손함에 대해 감탄했다.

이태성과 정소영은 1일 방송된 ‘해피투게더’에 출연해 ‘2017 KBS 연기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한 천호진에 대해 존경심을 표했다. 세 사람은 KBS2 토일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에서 호흡을 맞추고 있다.

이태성은 천호진에 대해 “평소에도 침착하시다. 세트 촬영하는 중에 점심시간이 있었다. 그런데 배가 부르면 집중이 깨질까 봐 식사를 거르시더라”고 말했다.

정소영 역시 “대상을 받은 후에도 ‘아직 남은 촬영이 있으니 들뜨지 말고 진중하게 촬영하자’라며 격려해주셨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