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턴’ 정은채, 한은정 와인 바에서 질투 폭발…오대환 명함까지 발견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수목드라마 '리턴' 방송 캡처

SBS 수목드라마 ‘리턴’ 방송 캡처

SBS 수목드라마 ‘리턴'(극본 최경민, 연출 주동민)의 정은채가 한은정의 와인 바에서 극중 남편인 강인호를 상상하고 질투심에 드러냈다. 이어 오대환의 명함을 발견했다.

금나라(정은채)는 1일 방송된 ‘리턴’에서 염미정(한은정)의 와인바에 찾아갔다. 그는 이곳에서 자신의 남편인 강인호(박기웅)가 그녀의 내연녀인 염미정과 다정한 모습을 하는 것을 상상하며 눈물을 글썽였다.

이어 마음을 다잡은 그는 와인 바를 관찰하기 시작했다. 그가 VIP 고객의 와인을 보관하는 와인 셀러 속에서 김정수(오대환)의 명함을 발견해 향후 전개에 궁금증이 커진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