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명탐정3’ 김지원 “김명민, ‘우유빛깔 김지원’ 외치며 격려해줘”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배우 김지원 / 네이버 브이 라이브 '배우 What 수다' 방송 캡처

배우 김지원 / 네이버 브이 라이브 ‘배우 What 수다’ 방송 캡처

배우 김지원이 영화 ‘조선명탐정:흡혈괴마의 비밀'(감독 김석윤)에 함께 출연한 배우 김명민이 자신을 격려해준 사연을 공개했다.

김지원은 1일 오후 네이버 브이 라이브 ‘배우 What 수다’ 방송에 출연해 영화에 함께 출연한 배우들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김명민과 오달수에 대해 “배우고 싶은 배우들이다. 게을리하는 게 없다. 늘 촬영장에 일찍 오셔서 동선부터 스태프까지 세심히 챙기신다”라고 말했다. 이어 “제게도 칭찬을 많이 해주셨다. 정말 감사드리는 분들”이라며 고마워했다.

김지원은 “‘조선명탐정’의 3탄에 합류하게 됐는데 적응할 수 있도록 배려를 많이 해주셨다. 김명민 선배님은 첫 회식 때 스태프들과 함께 ‘우유빛깔 김지원’를 외쳐주셨다”라고 떠올리며 웃음지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