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워도 사랑해’ 이동하 “잘 살기 위해 누구라도 이용할 것”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1 '미워도 사랑해' 방송화면

/사진=KBS1 ‘미워도 사랑해’ 방송화면

이동하가 “철저히 나를 위해 사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1일 방송된 KBS1 ‘미워도 사랑해’에서 정인정(윤지유)은 변부식(이동하)에게 정인우(한혜린)와 결혼하지 않는 이유와 그럼에도 그 곁에서 일하는 이유를 물었다.

정인정이 술에 취해 쓰러지자 이동하는 “지금의 목표는 단순하다. 내가 잘사는 것”이라며 “그렇게 되기 위해 주변의 모든 것을 이용할 것”이라고 눈을 빛냈다.

이후 변부식은 길은조(표예진)와 홍석표(이성열)의 다정한 모습을 보며 씁쓸해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