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생에 웬수들’ 최수린, 최윤영♥구원 사랑의 방해꾼 되나 (종합)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전생에 웬수들' 방송화면

/사진=MBC ‘전생에 웬수들’ 방송화면

최수린은 최윤영과 구원의 사이를 갈라놓을 수 있을까?

1일 방송된 MBC ‘전생에 웬수들’에서 오나라(최수린)는 최고야(최윤영)가 조카 민지석(구원)의 정체를 알까봐 전전긍긍했다.

오나라는 이를 떠보려 최고야를 찾아갔다. 그러나 최고야는 “이제 아버지(한진희), 너나 가지라”고 냉랭히 대했다.

최고야와 민지석 가족들의 인연은 계속됐다. 최고야가 담당하는 카페의 점장이 민지석의 사촌 누나였던 것. 또 장옥자(이영란)는 최고야에게 취업 선물로 고가의 시계를 주며 애정을 숨기지 않았다.

최고야와 민지석이 만나기로 한 날. 오나라가 민지석의 사무실을 찾았다. 그는 민지석이 최고야를 바라보며 환히 웃는 모습을 발견하며 충격에 빠져 이를 악물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