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토토가3’, 방청 신청 시작…H.O.T. 출연에 관심 폭주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제공=MBC '무한도전'

사진제공=MBC ‘무한도전’

1990년대 최고의 아이돌 H.O.T와 MBC ‘무한도전’의 만남에 엄청난 관심이 쏠렸다.

‘무한도전’은 앞서 ‘토토가3(토요일 토요일은 가수다3)’에 H.O.T. 멤버 전원이 출연을 확정한 사실을 공개했다. H.O.T.가 함께하는 ‘무한도전-토토가3’는 설날특집으로 오는 15일 녹화를 진행하며, 오는 17일과 24일 토요일 2회 방송을 계획하고 있다.

이를 위해 ‘무한도전’은 1일 오전 10시부터 공식 방청 신청을 위한 페이지를 오픈했다. 시대의 아이콘 H.O.T 멤버들이 다시 완전체로 한 무대에 선다는 것에 방청 신청 홈페이지에는 접속자가 폭주했고, 주요 포털 사이트에는 ‘무한도전’ ‘토토가3’가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무한도전-토토가3’ 방청 신청은 오는 7일까지 할 수 있으며, 신청자 중 무작위 추첨을 통해 당첨자가 선정된다. 선정된 이들에게는 오는 8일과 9일 전화로 개별 연락이 가며, 티켓은 타인에게 양도가 불가능하다. 또 녹화 당일 ‘90년대 스타일’로 드레스 코드를 맞춰 온 관객들에겐 특별석을 제공한다.

‘무한도전’ 제작진은 “많은 관심과 성원 감사드린다. H.O.T. 멤버들이 팬 분들의 뜨거운 관심과 응원 속에서 구슬땀을 흘리며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 좋은 무대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