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송라이터 이든, 새 앨범 ‘류천’으로 컴백…’몽환’ 티저 공개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이든 '류천' 티저 이미지 / 사진제공=이든 SNS

이든 ‘류천’ 티저 이미지 / 사진제공=KQ프로듀스

싱어송라이터 이든이 새 티저 이미지를 공개하며 컴백이 임박했음을 알렸다.

이든은 1일 SNS를 통해 “D-7 ‘RYU: 川’ #이든”이라는 글과 새 앨범 ‘류천(RYU: 川)’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이미지 속 이든은 지하철역으로 보이는 곳에서 누군가를 기다리는 듯한 모습이다. ‘꽃미남 프로듀서’라는 그의 수식어에 걸맞게 높은 콧대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 앞서 31일에 공개된 이미지에는 야경이 내려다보이는 방 안에서 이든이 한 여자를 끌어안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머리를 맞대고 눈을 감고 있는 모습에 나른하고 몽환적인 분위기가 느껴진다. 여기에 붉게 편집된 이미지는 홍콩 느와르 영화의 한 장면을 떠올리게 한다.

이든의 새 앨범 타이틀 ‘류천’은 사랑을 시작하고, 이별과 극복을 겪는 그의 사랑의 패턴을 흘러가는 대로 담아낸 앨범이다.

이든이 1년여 만에 공개하는 새 앨범 ‘류천’은 오는 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