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숙, “‘막영애17’의 영애, 워킹맘 마음 대변하길 “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김현숙 / 사진제공=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

tvN 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에서 영애를 맡은 배우 김현숙 / 사진제공=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 17’을 하게 된다면 워킹맘들의 마음을 대변하는 방향으로 흘러가면 좋을 것 같아요.”

1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 뉴블카페에서 열린 tvN 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6’ 종영 기념 인터뷰에서 영애를 맡았던 배우 김현숙이 이같이 말했다.

김현숙은 “아직 시즌 17을 하게 될 지는 결정이 나지 않았지만, 시즌 17로 돌아온다면 워킹맘으로 살아가며 여러 일을 겪고 그 마음을 대변하는 걸 영애가 감당하게 될 것 같다”고 밝혔다.

김현숙은 “영애만의 ‘막돼먹은 일’들은 수민이나 다른 친구들이 감당을 해야 되지 않나 싶다”고 웃으며 덧붙였다.

김현숙은 KBS2 드라마 ‘추리의 여왕2’ 촬영에 한창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