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킨의 제왕’ 샘 오취리, 치킨 뼈까지 씹어 먹는 ‘치킨 러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치킨의 제왕' 샘오취리 / 사진제공=코미디TV

‘치킨의 제왕’ 샘오취리 / 사진제공=코미디TV

방송인 샘 오취리가 코미디TV ‘치킨의 제왕: 전설의 레시피를 찾아서(이하 치킨의 제왕)’에서 남다른 치킨 사랑을 드러냈다

샘 오취리는 오는 2일 방송되는 ‘치킨의 제왕’에 일일 원정대로 합류해 의정부 통닭 골목에서 활약을 펼친다.

‘치킨의 제왕’ MC 강남은 “게스트가 있다”는 제작진의 말에 레드벨벳, 트와이스, EXID를 예상했으나 문을 열고 들어오는 샘 오취리를 보자 “샘 오취리는 진짜 시끄러워요”라며 아쉬움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권혁수도 “왁자지껄한 시장과 잘 어울린다. 가게에 손님이 계셔서 조용하게 들어올 줄 알았다”고 말해 또 한 번 폭소를 불렀다.

이날 촬영에서 샘 오취리는 상상 이상의 먹방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치킨을 좋아하냐는 질문에 “그럼요, 저는 뼈까지 씹어 먹는 사람이에요”라며 자신 있게 답했고, 이를 믿지 못하는 권혁수는 “방송에서 과장하실 필요 없습니다”라고 의심의 눈초리를 보냈다. 그러나 잠시 후 주문한 치킨이 나오자 샘 오취리는 보란 듯이 뼈까지 오도독 씹어 먹어 ‘치킨 러버’다운 위엄을 뽐냈다.

뿐만 아니라 기름에 갓 튀긴 염통, 닭똥집, 치킨 목 부위도 서슴없이 먹어 강남과 권혁수를 놀라게 만들었다.

‘치킨발골남’ 문세윤을 능가하는 ‘치킨뼈씹남’ 샘 오취리는 2일 오후 9시 30분 코미디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