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도시’, VOD 매출 역대 1위 기록… ‘내부자들’ ‘럭키’ 제쳤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영화 '범죄도시' 포스터/ 사진제공=키위미디어그룹

영화 ‘범죄도시’ 포스터/ 사진제공=키위미디어그룹

영화 ‘범죄도시’ (감독 강윤성)가 VOD 서비스 개시 2개월 만에 역대 VOD 매출 1위에 등극하며 신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누적관객 약 688만을 동원하며 청불영화 흥행 중 3위에 오른 ‘범죄도시’가 국내 부가판권 시장에서도 흥행 신화를 기록중이다. 지난해 11월 16일 IPTV/VOD 서비스를 개시한지 두 달여 만에 총 매출 110억원을 기록하며 매출액 1위 자리에 오른 것.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의 온라인 상영관 공식통계에 따르면 ‘범죄도시’는 1월 21일까지 VOD 이용건수 총 1,443,340건을 기록하며 내부자들(999,915건), 럭키(1,028,837건), 곡성(992,720건)보다 높은 횟수를 기록했다.

특히 ‘범죄도시’ 속 마동석 특유의 통쾌한 액션과 윤계상의 섬뜩한 연기는 지금까지도 많은 네티즌들 사이에서 다양한 콘텐츠로 재생산되는만큼 2018년에도 ‘범죄도시’의 VOD 매출 신화는 계속될 전망이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