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사랑을 했다’로 ‘취향저격’ 기록 넘었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아이콘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아이콘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아이콘이 신곡 ‘사랑을 했다’로 자신들의 히트곡 ‘취향저격’ 기록을 갈아치웠다.

지난달 25일 정규 2집 ‘RETURN’으로 돌아온 아이콘의 타이틀곡 ‘사랑을 했다’는 발표 8일째인 오늘(1일) 오전 10시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 멜론을 비롯해 엠넷, 지니, 올레, 몽키3 등 5개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이전까지 아이콘 최고의 히트곡은 2015년 11월에 발표한 데뷔곡 ‘취향저격’이었다. 당시 6일 연속 음원차트 1위를 수성하며 ‘괴물신인’이라는 별칭을 얻었다. 이번 신곡 ‘사랑을했다’가 8일째 1위를 하며 그 기록을 넘어선 것.

아이콘은 국내 성적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좋은 성적으로 주목 받고 있다. 앞서 아이콘은 신보 발매 직후 17개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 1위, 일본 아이튠즈 앨범 종합 차트 1위를 기록했다. 미국 애플 뮤직 ‘Best of the Week’, 중국 최대 음악 플랫폼인 QQ뮤직의 실시간, 일간 차트에서도 1위에 올랐다.

아이콘은 오늘(1일) 오후 10시 5분부터 방송되는 MBC 라디오 프로그램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에 출연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