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백 마은진, 오늘(1일) 프로농구 DB-LG경기서 애국가 부른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플레이백 마은진 / 사진제공=코리델엔터테인먼트

플레이백 마은진 / 사진제공=코리델엔터테인먼트

걸그룹 플레이백 멤버 마은진이 프로농구 경기에서 애국가를 제창한다.

오늘(1일) 오후 7시 원주종합체육관에서 열리는 프로농구 원주 DB와 창원 LG 경기에서 마은진이 애국가 가창자로 나서 경기의 시작을 알릴 예정이다.

‘K팝스타6’출신의 마은진은 지난 해지난해 디지털 싱글 ‘I Understand’로 데뷔했다. 이어 MBC드라마 ‘병원선’ OST에도 참여하는 등 활발히 활동했다. 솔로 가수로서 역량을 인정 받은 마은진은 지난해 걸그룹 플레이백 멤버로 합류했다.

마은진은 소속사 코리델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데뷔 후 처음 애국가 가창자로 선정되어 감회가 남다르며 많은 농구팬들을 만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오늘 즐거운 경기 관람 하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플레이백은 마은진을 비롯해 JTBC ‘믹스나인’에서 활약한 이하영이 소속된 5인조 걸그룹으로 지난해 디지털 싱글 앨범 ‘말해줘’를 발매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