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온, 오늘(1일) 신곡 ‘지나가면’ 공개… ‘본질+감성’ 담았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가수 시온 '지나가면' 앨범 커버 /사진제공=트리플엔터테인먼트

가수 시온 ‘지나가면’ 앨범 커버 /사진제공=트리플엔터테인먼트

R&B 싱어송라이터 시온(XION)이 오늘(1일) 오후 6시 신곡 ‘지나가면’을 발표하며 한 달 만에 컴백한다. 

‘지나가면’은 피아노 기반의 PB R&B 곡으로 서정적이면서도 따뜻한 감성을 담았다. 이번 앨범을 통해 멋과 트렌디함을 내려놓고 음악의 본질과 감성에 충실하게 다가가겠다는 각오다.

특히 그동안 싱어송라이터로서의 재능을 보였던 시온은 백지영의 ‘불꽃’, 린의 ‘시간을 거슬러’ 등 작업한 프로듀서 ‘김박사’ 김대현과 함께하며 처음으로 프로듀서와 작업했다.

‘지나가면’의 뮤직비디오는 ‘스시비주얼(SUSHIVISUAL)’의 하정훈 감독이 연출에 참여했다. 곡의 분위기에 어울리는 서정적인 연출이 조화를 이루며 완성도를 높였다.

도끼, 해쉬스완, 창모, 우디고차일드, 오케이션, 노엘 등 여러 실력파 래퍼들과 작업하며 ‘괴물 신인’ 등의 타이틀을 거머쥔 시온(XION)의 6번째 싱글은 오늘(1일) 오후 6시 공개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