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유재석X정준하X조세호, 극한 한파 체험…얼어붙은 바다 위에서 ‘활짝’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MBC '무한도전' 인스타그램

사진=MBC ‘무한도전’ 인스타그램

유재석·정준하·조세호가 한파 체험에 나섰다. MBC ‘무한도전’을 통해서다.

31일 ‘무한도전’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한파에는 역시 겨울바다죠! #북극 #합성아님 #북극곰 #보고싶다 #저기 #어디서 #나올각 #석모도 #민머루 #해수욕장 #겨울바다 #노을”이라는 글과 함께 겨울바다 한 가운데에 있는 유재석, 정준하, 조세호의 모습이 공개됐다.

사진 속 세 사람은 내복과 슬리퍼 차림으로 얼어붙은 겨울바다에 서있다. 이는 오는 2월 3일 방송되는 ‘하우스 인앤아웃’ 특집의 한 장면으로 유재석·정준하·조세호는 집 밖에서, 박명수·하하·양세형은 따뜻한 집에서 하루를 보내는 특집이다.

사진=MBC '무한도전' 인스타그램

사진=MBC ‘무한도전’ 인스타그램

이어 조세호의 집에 모인 박명수·하하·양세형의 모습도 공개됐다. ‘무한도전’ 인스타그램에는 “세호 없는 세호 집에서~ 세호 옷 입고 놀기! #세호야_미안해 #세호야_사랑해 #세호야_고마워”라는 글과 함께 조세호의 옷을 입어보는 박명수·하하·양세형의 사진이 공개돼 웃음을 자아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