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임오경, ‘진달래꽃’ 열창…신효범 “딱 내 스타일이야!”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출연 중인 임오경이 마야의 ‘진달래꽃’을 열창했다. 이를 들은 신효범은 흡족한 표정을 지었다.

임오경은 30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에서 ‘불타는 청춘’배 노래대회를 제안했다. 그는 노래대회를 함께 준비할 멘토들의 평가를 받기 위해 마야의 ‘진달래꽃’을 열창했다.

임오경의 허스키한 목소리를 들은 신효범은 “목소리 좋다”며 연신 감탄했다. 임오경은 허스키한 목소리로 음 이탈을 냈지만 신효범은 “나는 저 쇳소리를 정말 원하는데 안 난다”고 부러워했다. 양재욱 역시 “나도 허스키한 목소리가 안 나서 저런 목소리가 부럽다”고 밝혔다.

임오경의 멘토가 될 것을 결정한 신효범은 “우리 1등할 수 있을 것 같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