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스케’ 출신 신지수, 오는 2월 19일 컴백 확정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가수 신지수 / 사진제공=바나나컬처엔터테인먼트

가수 신지수 / 사진제공=바나나컬처엔터테인먼트

가수 신지수가 약 3년 만에 새 앨범으로 돌아온다.

30일 소속사 바나나컬쳐 엔터테인먼트는 “신지수가 오는 2월 19일 컴백을 확정 짓고 현재 싱글 막바지 작업 중”이라고 밝혔다. 2015년 4월 발매한 미니 앨범 ‘20’s PARTY 1’ 이후 약 3년 만에 내놓는 새 음반이다.

신지수는 Mnet ‘슈퍼스타K3’ 출신으로 당시 독특한 보이스와 소울 넘치는 보컬을 인정받으며 큰 사랑을 받았다. 이후 음악 활동과 함께 뷰티 MC를 맡아 활약했다. ‘babicasso’라는 이름으로 미술 활동도 겸하며 다방면에서의 왕성한 활동을 이어왔다.

신지수는 소속사를 통해 “오래 기다려왔던 컴백인 만큼 설레고 긴장된다”며 “제 노래를 듣고 모두 따뜻한 봄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번 신곡을 시작으로 기존의 색깔에서 더해진 그만의 다양한 색깔을 보여 드리겠다는 각오도 밝혔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