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문의 일승’ 윤균상, 전국환 납치 “원하는 것? 당신 목숨”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월화드라마 '의문의 일승' 방송 캡처

SBS 월화드라마 ‘의문의 일승’ 방송 캡처

SBS 월화드라마 ‘의문의 일승'(극본 이현주, 연출 신경수)의 윤균상이 전국환을 납치해 총을 겨눴다.

오일승(윤균상)은 29일 방송된 ‘의문의 일승’에서 강철기(장현성)이 입원한 병원을 찾아가 “이광호(전국환)는 멈추지 않을 것이다”라며 “아무리 생각해봐도 이광호를 멈추게 할 수 있는 사람은 나뿐”이라고 각오를 보였다.

그는 앞서 안태정(김영필)에게 이광호를 혼자 있게 만들어달라 했다. 윤균상은 준비한 녹음기와 권총을 갖고 혼자가 된 이광호를 찾아갔고 그를 납치했다.

오일승은 아무도 없는 곳에서 이광호를 묶어두고 “쭉 둘러봐라. 당신이 처리하라고 한 사람들 다 이런 곳에서 맞고 죽었다”라며 분노를 드러냈다. 이어 “원하는 게 뭔가”라고 묻는 이광호에 “당신 목숨”이라며 총구를 겨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