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판로맨스’ 한승연X이서원, 투 머치 ‘도깨비’ 패러디…깨알 웃음 선사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JTBC '막판 로맨스' / 사진제공=드라마하우스, 라이브모션픽쳐스

JTBC ‘막판 로맨스’ / 사진제공=드라마하우스, 라이브모션픽쳐스

JTBC 드라마 ‘막판로맨스’ 한승연과 이서원이 ‘덕질 로맨스’를 선보인다.

지난해 웹드라마로 먼저 공개돼 사랑을 받았던 ‘막판로맨스’(극본 서정은, 연출 김준형)는 30일 오전 0시 20분 JTBC에서 방송된다. 방송을 앞두고 제작진은 한승연과 이서원의 tvN 드라마 ‘도깨비’ 따라잡기에 나선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막판로맨스’는 톱스타의 덕질 말고는 평범하게 살아온 백세(한승연)가 시한부 판정을 받고, 남은 시간 동안 자신이 그토록 사랑하던 스타와 닮은 배우 지망생 동준(이서원)과 계약 연애를 결심하면서 펼쳐지는 로맨틱 코미디다.

한승연은 ‘막판로맨스’에서 ‘튀지 말고 무난하게’가 삶의 신조인 백세 역을 맡았다. 백세는 고아에 시한부까지, 온갖 비극적 요소를 다 가지고 있지만 의외로 평범하게 살아가는 자살방지 상담센터 직원. 인생 최대 비극 앞에서 백세는 얼마 남지 않은 인생을 평생의 이상형이었던 멜로 왕자 지설우를 닮은 동준과 계약연애에 올인하기로 결심한다. 대세 신예 이서원은 톱스타 지설우와 닮은 얼굴이 커리어에 장애물이라고 굳게 믿고 있는 배우지망생 동준을 연기한다. 훈훈한 비주얼의 두 사람이 만나 만들어낼 케미에 대한 기대가 높다.

공개된 사진 속 한승연과 이서원은 ‘도깨비’ 속 한 장면으로 변신을 시도했으나 의도치 않은 과한 설정으로 폭소를 유발한다. 이서원은 시선을 강탈하는 강렬한 빨간 목폴라에 언밸런스한 정장 베스트를 입고 등장해 눈길을 끈다. 예상하지 못한 뜻밖의 모습으로 나타난 이서원의 모습에 한승연의 표정에는 감출 수 없는 당혹스러움이 고스란히 드러난다. 한승연의 반응에도 꿋꿋하게 준비한 메밀꽃다발을 전하고 뽀뽀까지 시도하는 이서원의 진지한 모습은 웃음을 자아낸다.

사진 속 장면은 극중 백세와 동준이 화제의 드라마 ‘도깨비’를 패러디하는 모습을 담은 것. 시한부 판정을 받은 백세는 자신의 로망 실현을 위해 오랜 시간 덕질을 해온 배우 ‘지설우’와 똑 닮은 동준에게 계약 연애를 제안한다. 이를 받아들인 동준이 백세를 위해 ‘지설우’의 드라마를 마스터하고 등장했지만 상상초월의 난해한 스타일로 나타나 백세를 당황스럽게 한다. 두 사람의 패러디 장면은 드라마 곳곳에서 깨알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한승연과 이서원의 차진 연기 호흡이 더해져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안길 전망이다.

‘막판로맨스’ 제작관계자는 “한승연과 이서원의 연기 호흡이 빛났던 장면”이라고 설명하며 “드라마 속 두 사람의 패러디를 찾는 재미도 쏠쏠하다. 너무나 다른 두 남녀, 백세와 동준이 만나 서로를 이해해가는 과정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막판로맨스’ 1~2회는 30일, 31일 오전 0시 20분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