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 육중완 vs 옹성우, 씨름대결… 승자는 누구?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MBC '발칙한 동거'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발칙한 동거’ 방송화면 캡처

육중완과 워너원 옹성우가 씨름 대결을 펼쳤다.

26일 오후 방송된 MBC ‘발칙한 동거’에서는 소원 들어주기를 걸고 육중완과 옹성우가 씨름 대결을 펼쳤다.

두 사람이 대결을 준비하는 모습에 윤정수와 강다니엘, 김재환은 “아무래도 옹성우가 질 것 같다”고 예상했다.

씨름이 시작되자 육중완은 바로 옹성우를 들어올렸다. 들어올린 채로 흔들리자 옹성우는 결국 “제가.. 제가 졌어요”라며 항복을 선언했다.

하지만 육중완의 엉덩이가 먼저 닿았고 승리는 옹성우에게 돌아갔다. 이긴 것을 뒤늦게 알게 된 옹성우는 “제가 이겼어요?”라고 소리를 지르며 좋아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