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타임’ 케이시 “3년 만에 정규 앨범…섹시보단 성숙 콘셉트”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보이는 라디오 캡처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보이는 라디오 캡처

데뷔 3년 만에 정규 앨범을 발매한 케이시가 새 앨범 콘셉트에 대해 성숙해진 모습을 담았다고 설명했다.

케이시는 5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해 새 앨범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케이시는 “새 앨범에 대해 섹시한 느낌이 있다고 하는데 나는 섹시한지 잘 모르겠다”라며 “나이를 먹으면서 쓰고 싶은 이야기들이 달라지더라. 그걸 느껴주신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춤에 도전했다. 정말 못 추는데 춤으로 사랑받고 싶은 마음을 표현하고 싶었다”라고 신곡 ‘사랑받고 싶어’에서 안무를 선보이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