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 휘성X환희 “우린 고교 동창… 박효신도 같은 반이었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MBC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캡처

가수 휘성과 환희가 고등학교 동창이라고 밝히며 오랜 우정을 자랑했다.

휘성과 환희는 24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 “서로를 안 지 오래됐다”며 “고등학교를 같이 다녔다”고 말했다.

이에 MC 정형돈과 데프콘이 “어떻게 노래를 잘하는 사람이 2명씩이나 같은 학교를 다녔냐. 4대 천왕급 아니냐”고 놀라워하자 휘성은 “같은 반에 박효신도 있었다”고 덧붙여 다시 한 번 모두를 놀라게 했다.

휘성은 “그때 박효신도 데뷔를 준비하고 있었을 것”이라며 “우연히 세 명이 비슷한 시기에 데뷔한 것 같다”고 설명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