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네’ 청하 “쇼핑 홀릭? 아직 갚을 것 많아”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가수 청하 / SBS 러브FM '송은이 김숙의 언니네 라디오' 보이는 라디오 캡처

가수 청하 / SBS 러브FM ‘송은이 김숙의 언니네 라디오’ 보이는 라디오 캡처

가수 청하가 “쇼핑을 좋아하냐”라는 질문에 “아직 갚을 게 많다”라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청하는 24일 방송된 SBS 러브FM ‘송은이 김숙의 언니네 라디오'(이하 언니네 라디오)에 출연했다. 한 청취자는 “고양시에 있는 쇼핑몰에서 청하를 봤다”라며 목격담을 제보했다.

“쇼핑을 했냐”라는 DJ들의 질문에 청하는 “팬 사인회 때문에 방문했다. 쇼핑은 하지 못 하고 돌아왔다. 쇼핑보다는 아직 갚을 게 많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빨리 갚고 좋아하는 것을 사고 싶다. 저도 쇼핑을 좋아하긴 한다”라고 덧붙였다.

청하는 “그래도 강아지에게 필요한 물건을 사는 것에는 돈을 아끼지 않는다”라며 키우는 반려견 밤비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