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지진희, 아줌마 매력 대방출…유쾌한 한 끼 도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지진희 / 사진제공=JTBC '한끼줍쇼'

지진희 / 사진제공=JTBC ‘한끼줍쇼’

‘멜로 장인’ 지진희가 JTBC ‘한끼줍쇼’에 출연해 ‘아줌마’ 수다로 반전 매력을 뽐냈다.

24일 방송되는 ‘한끼줍쇼’ 66회에서는 JTBC 새 금토드라마 ‘미스티’의 주연 김남주·지진희가 서울시 구로구 궁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지진희는 평소의 진중한 이미지와는 다르게 수다스러운 입담으로 예능감을 보여줬다. 이날 김남주는 드라마 촬영 현장에서 지진희가 ‘아줌마’로 불리게 된 반전 에피소드를 폭로했다.

지진희는 명불허전 ‘아줌마’ 수다를 이어갔다. 지진희의 외모에 감탄하던 강호동은 “진짜 잘생기셨어요. 잘생긴 남자로 살아가는 기분은 어때요?”라고 물었다. 지진희는 “나는 어릴 때부터 내 얼굴이 맘에 들었어요”라고 자신 있게 답하며 외모 자부심을 드러냈다.

또 지진희는 드라마 홍보를 하던 중 “우리 드라마는 격정 멜로이다. 와이프인 김남주 씨가 ‘격정’ 멜로를 해서 나는 ‘걱정’을 한다”며 ‘아재 개그’로 웃음을 안겼다.

김남주와 지진희의 유쾌한 한 끼 도전기는 24일 오전 11시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