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TV’ 예성, “리액션 별로” 디스에 희로애락 리액션 4종 공개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xtvN '슈퍼TV' 스틸사진

xtvN ‘슈퍼TV’ 스틸사진

슈퍼주니어의 예성이 xtvN ‘슈퍼TV’에서 희로애락을 표현하는 리액션을 공개했다.

오는 26일 첫 방송을 시작하는 ‘슈퍼TV’는 예성의 기쁨·분노·슬픔·즐거움의 표정이 담긴 스틸 사진을 공개했다.

예성은 ‘슈퍼TV’의 첫회에서 “슈퍼주니어 멤버 중 가장 리액션이 약하다”라는 평가를 들었다. 멤버들은 “예성이는 리액션이 별로다”라고 단호히 말했다. 이에 예성은 “(내가) 욕하기 전에 다시 해”라며 납득하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지만 멤버들은 이를 무시해 웃음을 자아냈다.

예성은 멤버들의 평가에 더욱 의욕을 보였다. 이특의 요청에 따라 가지각색 표정들을 짓기 시작했다. 동공을 최대한 확장하고 과장해서 웃음 소리를 내는가 하면, 입술을 내밀고 어깨를 한껏 내려 온몸으로 슬픔을 표현하기도 했다. 이 모습을 보던 동해는 “예성의 목이 너무 빨개졌다”라고 걱정하면서도 웃음을 참지 못했다.

슈퍼주니어가 출연하는 ‘슈퍼TV’는 오는 26일 오후 11시 첫 방송을 내보낸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