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찬상영중’ 성동일X고창석 “상영 준비는 힘들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KBS2 '저글러스' 방송화면

사진=KBS2 ‘절찬상영중’ 방송화면

KBS2 ‘절찬상영중’ 성동일과 고창석이 “상영 준비는 힘들다”며 입을 모았다.

23일 오후 방송된 ‘철부지 브로망스-절찬상영중’에서는 성동일 고창석 이성경 이준혁이 2일 차 상영을 준비했다.

의자를 설치하며 힘들게 준비하던 고창석은 “그래도 또 한번 해봤다고 잘한다”고 스스로를 칭찬했다. 성동일은 “오늘까지만 하고 그만해야겠다”고 힘들어 하면서도 일을 열심히 했다.

이어 고창석은 “이렇게 하다 마지막에 약과 매트를 꺼내면 웃기겠다”고 농담을 던졌다. 성동일은 그를 거들며 “어머님들! 자식 다 필요없어요~”라고 상황극을 만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