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류승룡 “영화 속 초능력 사용, 굉장히 기분 좋았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SBS '본격연예 한밤' 방송화면

사진=SBS ‘본격연예 한밤’ 방송화면

영화 ‘염력’에 출연한 배우 류승룡이 “초능력을 쓸 수 있어서 굉장히 좋았다”고 털어놨다. 23일 오후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 (이하 한밤)에서다.

이날 ‘한밤’에서는 ‘염력’에 출연했던 류승룡과 심은경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심은경은 “초능력을 두 사람 다 쓸 수 있냐”는 질문에 “안타깝게도 류승룡 선배님만 쓰셨다”며 안타까워했다. 류승룡은 “초능력을 쓸 수 있어서 굉장히 좋았다”고 덧붙였다.

이어 류승룡은 영화 속 초능력에 대해 “후반 작업으로 이루어진 것도 있었지만 어떤 것은 직접 촬영 현장에서 물건을 던져주셔서 받을 때도 있었다”고 설명하며 ‘가내 수공업’같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