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호 “이혼, 서로 대화 끝에 내린 선택…악의적 댓글 자제해 달라”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개그맨 김준호/사진제공=JDB엔터테인먼트

개그맨 김준호/사진제공=JDB엔터테인먼트

개그맨 김준호가 “이혼은 충분히 고심하고 대화 끝에 내린 선택”이라며 악플을 자제해달라고 부탁했다.

김준호는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혼은 어느 누구의 일방적인 잘못으로 인한 것이 아닌 두 사람이 충분히 고심하고 대화 끝에 내린 선택”이라고 밝혔다.

그는 “근거 없는 이야기들로 사랑했던 사람에게 또 다른 상처를 주는 것 같아 마음이 아프다”며 “악의적인 댓글과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기를 다시 한 번 간곡히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김준호는 지난 22일 소속사를 통해 전 부인 김 모씨와 “원만한 합의 후 협의 이혼했다”며 “많은 시간 떨어져 지내다보니 자연스럽게 관계도 소원해지게 되었고 성격차이도 생겨 부득이하게 서로의 앞날을 위해 이러한 결단을 내리게 됐다”고 밝혔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