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경 “‘저글러스’ 통해 배우고 또 배워… 재밌게 연기했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배우 홍경/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홍경/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KBS2 월화드라마 ‘저글러스: 비서들’(극본 조용, 연출 김정현, 이하 저글러스)의 종영을 앞둔 홍경이 “항상 선배 배우들과 스태프들께 배우고 배웠다”며 종영 소감을 말했다.

홍경은 ‘저글러스’에서 좌윤이(백진희)의 철부지 남동생이자 남치원(최다니엘)과 윤이 사이에서 오작교 역할을 한 좌태이 역을 맡아 연기했다. 그는 23일 오전 마지막 회 대본을 들고 있는 사진과 함께 종영 소감을 공개했다.

“드라마 저글러스에서 좌태이 역할을 맡은 홍경입니다. 어느덧 저글러스가 종영하게 되었습니다”라며 인사한 홍경은 “저는 이번 드라마에서는 중간 부분부터 참여하게 됐습니다. 그러한 이유에서인지 시간이 더욱더 빨리 지나간 거 같습니다. 항상 선배 배우들, 스태프들께 배우고 또 배우며 많은 것들을 얻어 가 감사했습니다. 덕분에 제가 더욱더 좋은 연기를 보여드리며 재미있게 연기할 수 있는 현장이어서 또한 감사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등장하는 순간들이 시청자분들께 행복하고 좋은 에너지를 드릴 수 있었길 간절히 바랍니다. 저는 또 다른 작품을 통해 새롭고 더 좋은 연기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아직 많이 부족한 저에게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덧붙였다.

홍경은 KBS2 드라마 ‘학교2017’과 SBS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다. 그가 출연한 ‘저글러스’의 최종회는 23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