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성규, 강호동 예능 기피설에 “형이랑 안 맞는다 생각”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라디오스타' 프리뷰

MBC ‘라디오스타’ 프리뷰

인피니트의 성규가 MBC ‘라디오스타’에서 강호동이 출연하는 예능 프로그램을 기피하는 이유를 밝혔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는 ‘예능보부돌 웃음 팔러 왔습니다’ 특집으로 인피니트의 성규·2AM의 조권·2PM의 장우영·GOT7의 잭슨이 출연한다.

이들은 평균 8년 6개월간 활동하며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활약한 ‘예능돌’들이기에 거침없는 입담은 물론 연륜까지 보여줬다.

성규는 ‘방송인 강호동 출연 예능 기피설’에 대한 진실을 밝혔다. 그는 “형이랑 안 맞는다고 생각해요”라면서 이유를 설명했고 이를 들은 다른 출연진들도 공감을 표했다.

이외에도 성규는 넘치는 자기애를 보여줬다. ‘함께한 게스트들 중 외모 서열 1위로 자신을 꼽았다’는 MC들의 질문에 성규는 “오해다”라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결국 “전 제가 좋아요”라며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여줘 웃음을 안겼다. 그는 ’10점 만점의 키스 자체 평가’로 넘치는 자기애의 절정을 보여줄 예정이다.

또 성규는 게스트의 예능감을 분석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장우영, 조권, 잭슨은 차례대로 성규의 분석을 경청했다. 장우영은 성규의 분석에 수긍하며 악수로 훈훈하게 마무리했다.

성규가 활약한 ‘라디오스타’는 오는 24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