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엔플라잉 차훈 “요리 잘하는 멤버? 뽑기 힘들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엔플라잉 차훈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엔플라잉 차훈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엔플라잉 차훈이 멤버들의 요리 실력을 평가했다.

차훈은 22일 오후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훈훈한 요래타임’을 진행해 자신이 직접 만든 요리를 선보이며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차훈은 “요새 멤버들의 요리 실력이 많이 늘었다”며 이야기를 시작했다. 그는 “회승이는 레시피를 보고 요리를 따라하는 편이고 나는 내 입맛대로 한다”며 “그게 다른 점인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요리를 잘하는 멤버를 뽑아달라”는 팬들의 질문에 차훈은 “박빙인 것 같다”며 미소 지었다.

그는 멤버 개인별로 평하기 시작했다. 먼저 권광진에 대해서는 “라면을 그렇게 잘 끓인다. 저보다도 훨씬 맛있게 한다”며 칭찬했다. 이승협에 대해서는 “피자를 그렇게 잘 먹는다. 되게 좋아한다”며 그의 식성을 대신 밝혔다.

차훈은 “재현이는 ‘아빠 요리’를 잘한다”고 말했다. 이어 “재현이의 ‘아빠 요리’란 냉장고에 있는 걸 다 털어서 만드는 것”이라고 설명하며 “양푼에 밥, 나물, 김치를 넣고 고추장을 넣고 비빈 뒤 ‘아빠 왔다’라며 밥을 먹는다”고 덧붙였다. 또 “재현이의 어머니께서 요리사시기 때문에 요리를 잘 하지 않을까”라고도 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