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스웩’ 넉살, “조우찬 초대하고 싶다…생일 축하 케이크 보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넉살,오늘도스웩

래퍼 넉살이 22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XtvN 예능 ‘오늘도 스웩’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예능감을 뽐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조)우찬이를 프로그램에 한번 초대하고 싶어요.”

래퍼 넉살이 22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XtvN 예능 ‘오늘도 스웩’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넉살은 조우찬과 Mnet ‘쇼 미 더 머니6’에서 ‘넉엄마”넉언니’라는 별명을 얻을 정도로 친근한 사이를 보여줬다.

넉살은 “‘오늘도 스웩’ 출연진의 연령대가 비슷해서 우찬이가 나오면 신선할 것 같다. 얼마 전에 생일이라 생일 축하한다고 문자도 보냈다”고 밝혔다.

넉살은 이어 “그런데 우찬이의 문자를 어머니가 보내시는 것이 아닌가 싶다. 케이크를 보냈는데 연락이 없어서 받았는지 모르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넉살과 던밀스, 딥플로우, 빅원, 슬리피, 양세찬이 출연하는 ‘오늘도 스웩’은 오는 27일 오후 11시 XtvN에서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