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유닛’ 우희, 연습+노력으로 완성한 ‘큐티 섹시’..황치열도 반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더유닛'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더유닛’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달샤벳 우희가 컨디션 난조에도 불구하고 이른바 ‘큐티 섹시’의 정석을 보여줬다. 지난 20일 방송된 KBS2 음악 예능프로그램 ‘더유닛’을 통해서다.

우희는 ‘더유닛’에서 초록팀의 일원으로 아이코닉 사운즈의 ‘달콤해’를 불렀다. 그는 무대 위에서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내며 곡의 색깔인 ‘큐티 섹시’를 소화했다.

사실 그의 도전은 쉽지 않았다. 달샤벳 멤버들의 재계약 불발로 자신감이 하락한 것. 연습도 힘들어하면서 결국 눈물을 보였다. 그러나 포기할 수는 없었다. 우희는 마지막 무대일 수도 있다는 생각으로 최선을 다해 연습했고, 팀원들은 물론 보컬 트레이너 조현아에게도 칭찬과 응원을 받으며 마음을 다잡았다.

‘달콤해’ 무대를 마친 뒤 심사위원들은 우희의 열정에 박수를 보냈다. 특히 보컬트레이너 황치열은 “우희도 지르는 부분에서 포인트에 맞게 잘 들어왔다”고 칭찬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