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메이트’ 김숙, 필리핀 쌍둥이 손님 등장..최고 시청률 4.3% 기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올리브 '서울메이크' 방송화면 캡처

사진=올리브 ‘서울메이크’ 방송화면 캡처

올리브 예능프로그램 ‘서울메이트’가 자체 최고 시청률을 뛰어넘었다.

시청률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0일 방송된 ‘서울메이트’의 케이블, 위성, IPTV를 포함한 유료플랫폼 가구 전국 기준 시청률은 평균 3.6%, 최고 4.3%를 기록했다.

이날 방송에는 새로운 호스트를 맞는 김숙의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지난번 홈셰어링에서의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김숙은 직접 커튼을 설치하고, 샤워 가운과 물품들을 준비해 6성급 호텔 못지 않게 집을 준비했다.

이번 김숙의 게스트는 필리핀에서 온 일란성 쌍둥이 자매 프랑스와 타샤. 당황한 것도 잠시, 김숙은 쌍화차를 대접하며 금세 친해졌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